1등업체 ⌒⌒ 파워볼 배당 파워볼 추천 사이트주소

1등업체 ⌒⌒ 파워볼 배당 파워볼 추천 사이트주소

파워볼게임 을 하기에 앞서 먹튀사 파워볼 예측 이트에 대해서 알기전에 우선적으로

이마저도 불법으로 단속이 심해져서 점점 없어지고 있는 와중에 대한 민국이 빠른 인터넷으로 알려지면서,
컴퓨터를 이용한 스포츠토토 배팅을 할수 있는 사설 토토사이트들이 생겨났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이렇게 점차 사설 토토사이트들이 발전하기 시작함으로써 정확한

시기는 모르겠지만, 파워볼 먹튀사이트 역시 생겨났을 거라고 생각합니다.

그래서 파워볼 먹튀사이트를 포함한 사설 토토사이트들중 먹튀사이트로 전향한 곳들이 너무나 많아 졌습니다.

저희 파워볼사이트에서는 이러한 문제에 대해서 그 누구보다 빠르게 판단하고 있으며,

파워볼 인증업체들에 한해서는 단, 1건에 먹튀피해가 발생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 하겠습니다.

예를 들어 1 ~ 9까지의 일반볼 중 3가지가 반다시 나온다는 분석이 되었다고 하면일반볼 3개의 최대합은 7+8+9 = 24가 됩니다.

나머지 두 볼이 운이 없게도 가장 큰 두 숫자가 나온다고 했을때 27+28=55가 됩니다.

즉, 일반볼 5개 총합의 최대값은 79가 됩니다. 그러므로 파워볼게임 대/중/소 에서 대의 최소값이 81에 미치지 못합니다.
따라서 1 ~ 9까지의 일반볼 3개가 예측이 된다며 “대”가 절대로 나올 수 없으므로 예측이 매우 쉬워지게 됩니다.

소/중/대 구간맞추기- 일반볼5개 숫자의 합이 소(15~80) 중(65~80) 대(81~130)중 어느구간에 들어가는지를 맞추는 게임입니다.

(A~F) 구간맞추기- 소,중,대 구간맞추기를
좀 더 세분화 시키고, 배당을 상향시킨 게임입니다. 소,중,대 보다 맞추기 힘들지만,
그만큼 높은 배당이라는 점! A구간을 적중 시킬시 무려 70배당 이라는 어마어마한 수익을 낼 수 있습니다.

홀/짝 맞추기- 일반볼 5개의 합이 홀수인가 짝수인가를 맞추는 게임입니다.

A부터 ~ F까지 구간을 맞추는 게임이라 사실 상 분석으로 접근하는건 불가능합니다.

소,중,대 게임을 하실때, 예를 들어서 중에 70을 걸었다면, 소액으로 B나 C에 걸어서

숫자합 홀/짝 맞추기
사다리 홀짝맞추는 방식이랑 흡사하긴 한데, 사다리처럼 데칼이나, 역데칼이런 명확한 그림이 자주 출현하지는 않습니다.
숫자의 합으로 홀/짝이 갈리기 때문에, 회차별 D,B분석법을 대입해보니 승률이 괜찮게

나오더라구요. 모든분석은 분석이라기보다는 확률적으로 접근하는 방법이라는 점을 말씀드립니다.

이러한, 파워볼 구간에 대해서, 조그만한 팁을 알려 드리고자 합니다.

파워볼게임을 이용하는 배터분들은 자신들만에 파워볼 구간이 있습니다.

줄을 탈때 까지 기다렸다가 꺾이는 순간 들어가는 배터가 있는 방면에 줄을

그렇기 때문에, 자신만에 파워볼구간을 만들어서 어느정도 이러한 원리를 알고 나서,

파워볼사이트 에서 파워볼을 이용 하는것이 아주 바람직 하다고 생각합니다.

적절한 금액으로 적어도 충전을 한 금액으로 1시간 이상은 탈수 있게끔 배팅 금액을 맞추어 배팅을 해야합니다.

이러한 이유는, 그렇게 매일 꾸준히 배팅을 하시다보면,

파워볼 분석프로그램 보다 해당 배터 자신이 이미 파워볼에 대해서 알파고가 될수 있기 때문입니다.

홀,짝,홀,짝,홀,짝 소위 말하는 퐁당 구간 역시 퐁당 줄로 봅니다.

홀,홀,짝,짝,홀,홀,짝,짝 이런식의 2 2 2 2 도 줄로 간주 합니다.

여기서 만약, 꺽기로 먹으려 든다면 무저껀 50 을 한번 때려야 되고,
정말 딱 50 대 50 의 확률로 모험을 해야 됩니다.

하지만, 결과적으로 저 홀 줄이 장줄이라 치면 중간에 있는

4번째 5번째 혹은 6 번째 7 번째 늦탑이라 하여도, 2-3 번 확실히 먹고 금액을 칠수도 있고,

물론, 어마어마한 자금으로 10 줄이든 15 줄이든 전부 마틴을 쳤다면, 지진 않았겟지만,

현실적으로 6 줄 이상만 나와도 거의 99 % 죽습니다.

파워볼사이트 에서 금액 조절을 항상 첫타 두타 보단 세번째에 크게

파워볼 : 세이프게임

온라인파워볼
온라인파워볼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